IMG_E2661 (20).jpg

"Jinhee Kim has a special capacity to touch audiences with her heartfelt performances and
sensitivity to the music and her instrument. Her dazzling virtuosity is always at the service of
the music, and only serves to strengthen the human bond between her and the listener.


She is about the music; living with it, expressing it, and sharing it in a way that communicates the passions therein and elevates the lives of her listeners."

Peter Croton

 

Die Gitarristin Jinhee Kim, geboren 1992 in Seoul, ist seit April 2021 die neue Professorin für Gitarre an der Hochschule für Musik Trossingen. In letzter Zeit führte sie Konzerte auf beim AMG in der „Rising Star“ Reihe, beim Festival „Basel Plucks“, und spielte Maurice Ohanas Gitarrenkonzert mit dem Basler Sinfonieorchester. Während ihres Studiums erhielt sie zahlreiche Preise bei internationalen Gitarrenwettbewerben, z.B. „Maurizio Biasini“ in Paris und „Ruggero Chiesa“ in Italien. Schon 2010 gewann sie den ersten Preis im Alter von achtzehn Jahren beim „Adelaide International Guitar Competition“ in Australien, wo sie von Slava Grigoryan als „a rising star in the classical music scene“ bezeichnet wurde.

Ihr Interesse an zeitgenössischer Musik brachte sie zu Ensemble-Aktivitäten. Derzeit ist sie Mitglied des HOAX Quartetts und des ÉRMA Ensembles. Sie führt mit den Ensembles ein umfangreiches modernes Musikrepertoire für klassische und elektrische Gitarre auf, wie z.B. Chin, Globokar, Crumb, Romitteli, und Krebs.

Für die pädagogische Tätigkeit führte sie ihr Streben nach besseren Leistungen in Spiel und Lehre zum Weiterbildungsstudium Musikphysiologie an der Zürcher Hochschule der Künste, wo sie sich seit 2019 Wissen über funktionelle Anatomie und Hirnphysiologie im Zusammenhang mit dem Musizieren aneignet.

Sie studierte an der Hochschule für Musik Basel bei Maestro Pablo Márquez. Die beiden Masterstudiengänge (Master Performance, Master Musikpädagogik) hat sie mit Bestnoten in ihren Abschlusskonzerten abgeschossen. Mit Peter Croton, Lautenist und Präsidentin der Deutschen Lautengesellschaft, baute sie die Gesamtinterpretation von Alte Musik auf, indem sie zwei Jahre lang am Scholas Cantorum Basiliensis bei ihm im Minor Variantinstrument im historischen Kontext studierte.

Heute lebt sie in Basel. Jinhee widmet sich ihrer Arbeit, besonders konzentriert auf die Erweiterung des Repertoires der klassischen Gitarre, indem sie unbekannte Stücke aufleuchtet und eigene Transkriptionen von Stücken für andere Instrumente komponiert

 
IMG_E2612 (16).jpg

"Jinhee Kim is a very clever and talented musician
with great skills, the most exquisite sensitivity and an incredible working capacity. 

Her remarkable flexibility allows her the widest repertoire, that goes from De Rippe and Kapsberger to
the most intricate contemporary pieces such as Rolf Riehm’s milestone Orpheus Toccata."

Pablo Márquez

 

Guitarist Jinhee Kim, who Slava Grigoryan defined as "a rising star in the classical music scene", has entered the limelight with her sensitive, powerful and deep way of playing. In 2018, she received the top prize at the 2018 Maurizio Biasini International Guitar Competition in Paris, the 2nd Prize with the Audience Prize at the Ruggero Chiesa Competition in Italy and 2nd Prize at Pleven Guitar Competition in Bulgaria, performed Maurice Ohana’s guitar concerto with Basel Symphony Orchestra, and played at the Luzern Guitar Festival. She began to gain attention as a next-generation performer already in 2010, when she won the first prize at the Adelaide International Guitar Competition in Australia.


She studied with maestro Pablo Márquez at Hochschule für Musik Basel and has graduated with the highest mark in two graduate concerts of Master Performance and Master Musikpädagogik. She enhanced her musical interpretation by taking a minor in early music for two years with Peter Croton, lutenist and the president of the German Lute Society at the Schola Cantorum Basiliensis. At the same time, she has also developed an understanding of contemporary music by taking part in a performance of “Ryoanji" by John Cage, Theater Basel's “Fauvel" and Tobias Krebs's "lumi unelma" premiere for guitar & cello.


Her interest in contemporary music led her to explore ensemble possibilities. She is currently a member of the HOAX Quartet, which she founded with Damiano Pisanello, Tobias Krebs and Agustin Nazzetta in 2017. Their sense of interpretation for contemporary music has already been recognised and given credit. They perform extensive modern music repertoire for guitar including works by Vinko Globokar, Steve Reich and Michel Roth. Furthermore she is also a member of ÉRMA Ensemble in Köln.


In Korea, she was selected as a "Rising Star" (2013), "Young Artist" (2011) and "Prodigy" (2006) by the Kumho Foundation. In addition, the live performance of “Rising Star” recital was broadcasted by KBS Radio Classic. She has also appeared on the KBS 1TV “Classic Odyssey” with the recorder player, Minsuk Kwon. In addition, she has performed at gala concerts of Yeongju International Guitar Festival, Japan Shonai International Guitar Festival, concerts with “Alte Musik Seoul”, “Wednesday Concert Series” by Daejeon cityhall, and various other solo and ensemble concerts.


Jinhee, born in Seoul, Korea in 1992, is currently living in Basel and teaching as the new classical guitar professor at Hochschule für Musik Trossingen in Germany. For her further interests in teaching, she's doing CAS Musikphysiologie program at Zürcher Hochschule der Künste.

 

 “기타리스트 김진희는 진심어린 연주와 섬세한 음악적 감성으로 청중을 감동키는 특별한 능력이 있는 연주자 입니다. 그녀의 눈부신 기교는 항상 음악을 위한 것이며, 그녀와 청중을 잊는 연결고리를 더욱 견고히 하기 위해서만 쓰입니다. 그녀는 음악과 함께 살아가며, 그를 표현하고, 그 안의 열정을 나눔으로 청중들의 삶을 고양시킵니다.”

  • Peter Croton


슬라바 그리고리안이 „클래식 음악계의 떠오르는 스타“로 평가한 바 있는 기타리스트 김진희는 섬세함과 강렬함을 오가는 깊이있는 연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2018년 파리 Maurizio Biasini 국제콩쿨에서 1등없는 2등상을 수상한 바 있고, 이탈리아 Ruggero Chiesa 국제콩쿨, 불가리아 Pleven 콩쿨 등의 수상 경력이 있으며, 바젤 심포니오케스트라와의 Maurice Ohana 기타 협주곡 협연, Basel Plucks Festival 리사이틀 연주 등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그는 앞서 유럽 유학 전인 2010년, 만 18살의 나이로 호주 Adelaide 국제콩쿨에서 1위로 입상하여 차세대 연주자로 주목을 받기 시작한 바 있다.


2014년 이성우, 서정실 사사하며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하고 스위스 바젤 음악대학에서 유학생활을 시작한 그는, 세계적인 기타리스트 Pablo Márquez의 사사를 받으며, 2개의 석사과정(Master Performance, 음악교육학) 모두 졸업연주 최고점을 받으며 졸업하였다. 또한 고음악 학교 Scholar Cantorum Basiliensis에서 류트니스트 Peter Croton 에게 2년간 부전공 수업을 받으며 전반적인 고음악 해석에 대한 기초를 다졌으며, 동시에 John Cage „Ryoanji“ 공연, Theater Basel의 음악극 „Fauvel“ 공연, Tobias Krebs의 기타와 첼로를 위한 „lumi unelma“ 초연 등 크고 작은 프로젝트에 참여하며 현대음악 해석에 대한 안목을 키워갔다.


현대음악에 대한 그의 관심은 앙상블 활동으로 이어져, ÉRMA 앙상블 창단멤버, 2017년 HOAX 콰르텟 창단멤버로 현재 활동하고 있으며, 이 그룹들은 Chaya Czernowin, 진은숙, Gérard Grisey, Vinko Globokar, Steve Reich, Michel Roth 등 넓은 현대 음악 레퍼토리 해석에 탁월함을 평가받은 바 있다.

앞서 한국에서는 금호재단 시리즈 „라이징스타“ (2013년), „영아티스트“ (2011년), „영재“ (2006년)로 선발되어 독주회를 가졌고, 특히 라이징스타 공연실황은 KBS 라디오 Classic FM 에 소개 된 바 있다. 또한 KBS 1TV클래식 오디세이에 리코더 연주자 권민석과 함께 출연한 바 있으며, 그 외에도 영주 국제 기타페스티벌과 일본 쇼나이 국제 기타페스티벌의 갈라콘서트 연주, Alte Musik Seoul 과의 프로젝트 연주, 대전시청 수요콘서트 시리즈 참여 등 활발한 솔로와 앙상블 연주활동을 보여주었다.


1992년 서울에서 출생한 그는 이성우, 서정실을 사사하며 2010년 서울예고를 졸업하고, 2014년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학사과정을 마쳤다. 그는 어려서부터 한국기타협회에서 주최하는 콩쿨에서 다수 1등상을 수상하고, 고교 재학 중 2008년 도쿄 국제 기타콩쿨 본선에 진출하는 등 이미 연주자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준 바 있다.


현재 스위스 바젤에 거주하며,  잘 알려지지 않은 곡들을 재조명하거나 다른 악기를 위해 쓰여진 곡들을 기타를 위해 편곡하는 등, 기타 레퍼토리 확장에 중점을 두며 활동하고 있다. 또한, 음악 교육을 중요시 하는 그는, 현재 연주활동 외에도 스위스 바젤 음대와 독일 프라이부르크 음대에서 연습법과 테크닉에 관해 Michael Hampel, Horst Hildebrandt, Barbara Doll 등 유명 교수들과 함께 강의하고 있다. 이를 위해 현재 취리히예술대학에서 음악생리학을 공부하고 있으며, 2021년 4월부터 독일 Trossingen 음대에서 새로운 클래식기타 교수로 재직하게되었다.